달력

062018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내일부터 3박4일로 일본 여행을 준비 중이다.

1월에 항공권을 끊고, 숙박권을 끊고, 그렇게 여행 계획이 시작되었다.

이동 수단과 잠잘 곳이 해결됐으니 여행의 90%는 완료된 것이다.

그 외에는 이제 소소한 일정만 조정하면 된다.

하지만, 그렇게 생각하면 오산이다. 

여행은 이제부터다. 

두가지가 가장 중요한 건 맞지만, 정작 여행의 즐거움은 디테일을 어떻게 설정하느냐와

당일의 여행지의 컨디션과 여행자의 컨디션까지 모두 포함된다.

가족 여행에서 가장 부족한 게, 내 스스로의 컨디션이었다.

늘 여행을 가면 최고조의 컨디션이 아니라, 소화불량에 컨디션 난조로 여행시 금방 피로를 호소해서

제대로 여행을 만끽하지 못하는 가족이다. 어떨 때는 와이프가 안 좋기도 하고,

대개는 내가 안 좋은 경우가 더 많고. 

그렇게 우리 가족은 여행을 갔다오면서 즐거운 기억보다는 스트레스 받았던 기억이 더 많다.

아들이 즐겁게 얘기하는 것도 지난번 와이프와 갔다왔던 중국 여행이야기다.

그래서 이번엔 즐거운 여행을 만들기 위해 여러 가지 노력하고 있다.

준비 과정에서도 열심히 계획도 짜고, 준비물도 차곡차곡 다 챙기고, 어디어디 여행할지 세세 일정도 잡고 있고.

교통권이랑 유니버셜 스튜디오 입장권 등도 구입해서 찾아놓고, 와이파이도 구입해 놓고, 환전도 하고.

날씨도 다행히 그닥 춥지도 않고 따뜻한 날씨가 예보되어 있고, 가장 중요한 컨디션 조절하기 위해서 나름 노력하고 있다. 

그렇게 열심히 준비 중인데 정작 당일이 가장 중요하겠지. 내일 일어나서 컨디션이 어떻게 되느냐가 가장 중요하다.

그리고 여행 중에 어떤 상태일지도 중요하고. 

어쨌든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잘 될거라 믿으면서 내일을 기다리면 되겠지.

내일부터 여행지에서 열심히 구경하고, 사진 찍고 할 예정. 

즐거운 여행이 되길!!!!


Posted by 박시현